차이나는 글을 쓰기 위해서는

글쓰기의 다양성은 그 사람이 가진 지식의 양에 달려있습니다. 예를 들어 물에 대해 글 한 줄을 쓴다고 가정했을 때 무색, 무취, 무미, 그리고 무형 이렇게 네 가지 개념을 지식으로 알고 있다면 쓸 수 있는 조합은 이 네 가지 말고는 없습니다. 따라서 많이 알고 있어야 차이나는 글을 쓸 수 있습니다.

이런 이유로 상위권 학교의 학생들이 더 많은 지식을 가지고 있을 확률이 높고 따라서 글도 다양하게 쓸 가능성이 많습니다.

하지만 문제는 아무리 좋다는 학교라도 지식의 양은 정해져있고 또 학생들이 배울 수 있는 지식의 양도 한정이 되어 있기 때문에 결국 대부분 학생들의 글이 비슷할 수밖에 없습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학생들이 자신들의 지식으로 글을 썼음에도 불구하고 표절 시비가 벌어지는 것도 이러한 연유에서 입니다.

차이나는 글을 쓰기 위해서는 따라서 단순히 주어지는 지식을 이해해서 알고자 하는 공부가 아닌 스스로 지식을 쌓는 공부를 해야만 합니다. 그리고 이렇게 스스로 지식을 쌓는 공부 방법은 PonderEd에서 제공하는 사고력을 기반으로 하는 공부 방법을 익히는 것입니다.